접속아이피 :  54.224.235.183
  • 크게
    작게
    기본
    --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보안코드를
     입력 하세요.
    개인정보취급동의

    손님 (54.♡.235.183)
    손님 (66.♡.79.27)
    손님 (66.♡.79.12)
    손님 (66.♡.79.29)
    손님 (121.♡.57.237)
    손님 (183.♡.21.162)
    손님 (1.♡.89.113)
    손님 (118.♡.39.147)
    손님 (223.♡.164.224)
    손님 (121.♡.89.90)
    손님 (121.♡.175.102)
    손님 (203.♡.168.101)
    손님 (221.♡.166.158)
    손님 (125.♡.235.179)
    손님 (115.♡.84.67)
    손님 (203.♡.174.216)
    손님 (211.♡.150.217)
    손님 (42.♡.160.48)
    손님 (121.♡.242.82)
    손님 (66.♡.79.31)
    손님 (211.♡.233.244)
    손님 (18.♡.249.86)
    손님 (106.♡.159.182)
    손님 (211.♡.5.141)
    손님 (216.♡.66.226)
    손님 (211.♡.157.179)
    손님 (64.♡.197.66)
    접속자 37명 (M:0 / G:37)
    설문조사
    배우자에게 상속재산의 50%를 상속하도록 하는 민법개정을 어떻게 생각하나요?

    [손해배상]-[화재사고]-법원 "담양 펜션 화재사고 전남도도 책임 있다"
    작성자 : lawheart | 작성일 : 16-05-11 | 조회:2,056
    게시물 출력을 원하시면 좌측 프린터 아이콘을 클릭 하세요.
    법률문제로 어려움에 처한 모든 분들게 도움이 되고자 합니다.
    무료상담전화 : 02-587-1252  자세한 상담을 원하시면 언제든지 연락주세요.
    모든 상담은 변호사법에 의거 비밀로 진행 됩니다.

    [화재사고]-법원 "담양 펜션 화재사고 전남도도 책임 있다" 


    법원 "담양 펜션 화재사고 전남도도 책임 있다" 
    "바비큐장 제대로 살펴보지 않았다"…16억여원 배상 판결

    화재사고.jpg


    2014년 11월 10여명의 사상자를 낸 담양 펜션 화재사건과 관련해 법원이 펜션 소유주 뿐만 아니라 전남도에게도 배상 책임이 있다고 판결했다.

    광주지법 제14민사부(부장판사 조정웅)는 담양 펜션 화재사건 피해 유가족 등 11명이 팬션 소유주 최모씨(55) 등 2명과 전남도를 상대로 제기한 손해배상 청구소송에서 원고 일부 승소 판결을 내렸다고 11일 밝혔다.

    재판부는 최소 500만원에서 최대 2억8490여만원까지 총 15억9755만1955원을 지급하라고 판결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바비큐장은 다수의 이용자가 불을 사용하는 건물로서 화재의 위험성이 있는데도 최씨 등은 불에 취약하고 쉽게 연소되는 목재와 합판 등을 사용해 바비큐장을 지었다"며 "대피로를 제대로 확보하지 않았을 뿐만 아니라 화덕 사용에 관한 주의사항을 주지시키지 않은 과실이 있다"고 판시했다.

    또 "소방시설법에 따르면 소방서장은 관할구역에 있는 소방대상물이 법에 맞게 설치·유지·관리되고 있는지 등을 확인해야 한다"며 "바비큐장은 2007년 여름에 지어졌고, 2012년과 2013년에 두차례에 걸쳐 소방공무원들이 특별조사를 실시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에 소방공무원들은 그 외관만 보더라도 화재에 취약하다는 것을 알 수 있었을 것으로 보이는데도 바비큐장이 소방 관계 법령에 적합하게 설치·유지·관리 되고 있는지 등을 살펴보지 않았다"고 말했다. 

    재판부는 "바비큐장에 소화기가 비치돼 있었다면 초기 진화나 불이 전체로 옮겨붙는 것을 늦출 수도 있었을 것으로 보이는 만큼 소방관들의 직무상 의무 위반과 화재 사이에 상당한 인과관계가 있다"며 "이에 전남도는 최씨 등과 함께 화재사고로 인해 원고들이 입은 손해를 배상할 책임이 있다"고 말했다.

    재판부는 불법건축물을 철거조치하지 않은 담양군에 대해서는 "2012년 3월부터 2013년 3월까지 수차례 위생점검을 했으나 법적으로 군청 공무원이 소화기 비치 등의 개선을 명할 권한이 없어 직무상 의무위반이라고 보기 어렵다"며 배상책임 대상에서 제외했다.

    지난 2014년 11월15일 오후 9시45분께 전남 담양군 대덕면 매산리 펜션 바비큐장에서 화재가 발생해 고기를 구워 먹던 나주의 한 대학교 동아리 대학생과 졸업생 등 5명이 숨지고 5명이 부상을 당했다. 
      힘들고 어려운 일이 있더라도 기운 내십시요. 다정법률상담소는 당신을 응원합니다.
      [손해배상]에 관한 자세한 상담을 원하시면 언제든지 무료상담전화(02-587-1252)로 연락주시거나
      저희 사무실로 방문하시어 보시길 바랍니다.
      명쾌한 답변 드리겠습니다.
      야간,휴일 긴급전화 : 010-5485-1252
      모든 상담은 변호사법에 의거 비밀로 진행 됩니다.
     ▶ [손해배상] 빠른상담 신청하기
    ※ 비공개 무료상담 진행  
    상담분야 이혼분쟁  상속분쟁  손해배상  국가유공자  민사분쟁  형사분쟁  회생·파산  기타 
    이     름 연 락 처  -  - 
    내용입력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왼쪽 보안코드 입력
    개인정보취급동의
    이 글을 읽은 사람들 lawheart, 다정도우미
    이 글을 읽은 사람들이 본 다른 글들
       
     
      다정법률상담소의 철학은 의뢰인을 행복하게 만드는 것입니다.
    의뢰인 중심!
    의뢰인들이 진정으로 행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1/3
    가사소송-이혼
    ☞국제이혼 안내☜
    [상속재산분할]-상속지
    [행정사건]-영업정지/취
    [이혼변호사]-[재산분할
    [이혼변호사]-협의이혼-
    전문직(의사) 회생이란?
    전체게시물: 28,839 게시물24시: 5 오늘방문자: 1,361 어제방문자: 1,101 최대방문자: 2,913 전체방문자: 5,397,571 전체회원수: 1987